재원

단리와 복리의 차이

대출 기관이 대출에 대해이자를 부과하는 방법에는 단순이자 및 복리가 있습니다. 단리는 대출 금액의 백분율만을 기준으로 계산되는 반면 복리이자는 대출 금액과이자의 백분율을 기준으로 계산됩니다. 복리 빈도가 높을수록 대출 기관의 수익이 높아집니다. 계산이 파생되는 방식의 이러한 변화로 인해 다음과 같은 차이가 발생합니다.

  • 청구 금액 . 이 계산에는 미결제이자에 대한 비용이 포함되지 않기 때문에 단리를 사용하는 경우 부과되는이자 금액이 더 적습니다. 복리 사용시 부과되는 금액은 복리 계산이 발생하는 빈도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매일 복리하는 대출은 반기 단위로만 복리하는 대출보다 더 많은 금액을 지불하게됩니다.

  • 지불. 미결제이자에 대한 수수료가 없기 때문에 차용인이 단리 대출을 갚는 것이 더 저렴합니다.

  • 교장 . 대출 잔액이 특별히 지불되지 않는 한, 단리를 사용하는 경우 대출의 원금 잔액은 동일하게 유지됩니다. 복리를 사용하면 원금 잔액이 증가합니다. 대출금에 더 많은이자가 추가되어 대출금으로 상환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단리는 1 년 미만으로 연장되는 단기 대출에 더 일반적으로 적용되는 반면, 복리는 거의 항상 장기 대출에 적용됩니다.